ITA | 세리에A 레전드 수비수 스탐 vs 튀랑 정도면 밸런스 맞나요?
[몬] 17-10-12 23:53 2,763 46

둘다 센터백, 오른쪽 윙백 소화 가능한데

 

 

스탐은 센터백에 가깝고 튀랑은 라이트백에 가깝다고 해야되겠지만...

 

 

 

둘 다 피지컬 끝판-왕이고

 

 

 

Zlazzurri
개취로 뚜람~마
등짝을보자
순수-수비력이라면 대등할듯요
[몬] @등짝을보자
오버-롤은 비슷할듯,..
Lazialita
스탐은 뛴 기간이 튀랑보다 길진 않을걸요?
[몬] @Lazialita
순수실력
Cloud9 @[몬]
약쟁이라 순수실력이 의미가 없죠.
등짝
튀랑은 파르마때부터 엄청 오래된 느낌인데
뛴기간 한 5년 정도 차이날듯
Cloud9
스탐은 약쟁이
그것이알고섯다
둘다 풀백/센터백 준수한것도 비슷하고... 머리카락 갯수도 비슷함...
ITALIA10
스탐 5시즌 159경기
튀랑 10시즌 432경기
[몬] @ITALIA10
순수실력 비교조

세리에A 공헌도로는 당연히 튀랑>스탐

델피에로>>>넘사벽>>>지단이니
r00ru
튀랑
Munthe
갓랑 우위
pirlo
경기볼때 제일 사기같은 수비수가 스탐이었는데 역시 결국 도핑걸림ㅋㅋㅋㅋㅋㅋㅋ
Aragorn
전 튀랑 스탐은 좀 피온도 그렇고 생각보다 거품있는거같음
RIZZO
도핑 걸린 것 차치하고도 튀랑이 한 수 위라 생각하네요
우드스톡
검짐튀
천랑
사실 두 선수 전성기때 축구를 보질 못해서.... 하지망 스탐은 약쟁이니까 튀랑승
등짝
순수실력은 튀랑 승인듯 스탐은 네스타 칸나바로 급 1티어에는 부족하다고 보네요
제가 그 시절 감독 입장이면 스탐보다는 차라리 몬테로나 페라라 사달라할듯
그라운드의음유시인 @등짝
그 시절 경기를 보셨는지 궁금하네요. 스탐이 이렇게 평가절하될 선수가 아닌데...
등짝 @그라운드의음유시인
그 시절 경기 보셨으면 빌리,몬테로,페라라가 스탐에 비해 평가절하 당하는거 아실텐데 보셨는지 궁금하네요
zeppelin @등짝
저도 다 봤는데 보여준 퍼포먼스만 따지면 저 선수들이 스탐과 비교할만한 각은 별로 안나온다고 생각합니다. 코스타쿠르타가 비교할만한데 스탐이 확실히 낫다고 보고.. 약을 논외로 한다면요. 뭐 물론 약까지 고려하면 비교 자체를 할 필요가 없는
검빨밀란
저는 비슷한거 같음
Guerriero
실력만으로도 튀랑이 한 수 위라고 생각합니다
Throwback
이건 솔직히 뚜랑아닌가요....
Asamoah22
뚜람
돌아와티실
검은짐승
Donka
검짐튀 ㅋㅋㅋㅋㅋ
Betman.co.kr @간나바로
김재환이랑 똑같은거죠 약으로 키운 운동능력이니
Betman.co.kr @간나바로
근육강화를 위한 스테로이드제를 단기간 복용해도 도핑 효과는 10년 이상 지속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노르웨이 오슬로대학 연구팀이 쥐를 대상으로 약물 실험을 한 결과, 근육강화용 스테로이드 제제로 유발된 남성호르몬 테스토스테론에 단기간 노출된 쥐는 약물을 끊어도 일생동안 근육 강화 효과가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약물을 복용한 쥐는 테스토스테론의 작용으로 근육의 세포핵이 증가해 약물 복용을 중단한 뒤에도 근육강화 효과가 장기간 유지되는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연구팀은 "장기 연구가 이뤄지지 않아 입증할 데이터는 없지만 사람에 대한 약물복용 지속 효과는 10년 정도일 것"이라고 추정했습니다.

이같은 결과는 금지약물을 사용한 운동선수에 대한 자격 정지 기간 2년을 지금보다 더 늘려야 한다는 사실을 보여준다고 연구팀은 덧붙였습니다.

----
일단 최소 몇년은 지속 되는듯..
운동선수 전성기 길어야 10년인데 약빨이 전성기 반은 해먹는셈이죠
Betman.co.kr @간나바로
그 길어서 쪽지로 보내드렸는데 전송이 안됐대서 댓글로 간단히..


일단 의약용도로쓰는 스테로이드랑 소위 약빨때쓰는 아나볼릭스테로이드랑은 아예 다른종류의 약물이기때문에 지속력비교엔 의미가없다고 들었습니다. 또한 같은 아나볼릭스테로이드를 맞으셔서 경험하신거라고 쳐도 약물 자체의 지속력 문제보다는 요즘 제기되고있는 머슬메모리개념에서 봐야할 문제입니다. 일반적으로 아나볼릭스테로이드 반감기는 한번빨아봐야 48시간정도라고 알고있거든요.


얼마전에 위 뉴스에 나온 교수가 관련 논문을 새로 발표하면서 "예전의 (머슬메모리 관련) 실험결과와 일치한다" 라고 논문을 새로 쓴것도 있고..
http://dev.biologists.org/content/143/16/2898.abstract



어떤식으로든 운동을해서 얻은 근섬유와 근DNA는 사라지지않기때문에 언제든지 운동을통해서 회복이 가능하다는게 요즘의 주장입니다. 지금 위에 사진은 형광물질로 근조직을 검사한건데 이 방식을 도입해서 이론적으로는 도핑한 근육을 잡아낼수있다는 소리기도하죠.. 당장은 의학계에서 사용한다고하는데 도핑영구제명주의자들이 이방식으로 도핑테스트를 하자고 주장하고있기도 합니다.
Betman.co.kr @간나바로
그리고 말씀하신 ufc 선수들의 근육량 감소짤이 많은 반례가되곤 하는데요
도핑걸리고도 근육량 그대로인 여자 ufc선수들도있습니다. 사이보그같은..

아마 그 근육량이 줄은 선수들은 한동안 운동을 쉬었거나 그런게 아닐까 추측해봅니다.
현욱
스탐은 도핑, 부상, 커리어 때문에 고평가할 수 없습니다.
애당초 세랴 왔을때 나이가 이미 서른이라 세랴에서 10년뛴 튀랑과 세랴 레전드 수비수로 비교하는건 튀랑에게 모욕..
그나마 비견될만한게 있다면 포스 정도겠죠.
Betman.co.kr
스탐 다비즈는 약쟁이
백터X잠탱
약쟁이는 디강이랑 비교해야
turr
개인적인 취향은 스탐같은 스타일이긴 한데,

약 차치 하더라도 검짐튀가 한 수 위라고 생각함.
영원한7번
약쟁이인거 차치해도 튀랑이 우위아닌가요?

전 오히려 이런 비교가 튀랑 저평가, 스탐 고평가라 생각함.
그라운드의음유시인 @영원한7번
순수실력은 비슷하다고 보네요.
프로토
약빨았어도 튀랑승
태엽
닥스탐
시저
얼굴까지 완벽한 튀랑 ㅠㅠ
이과인
약없어도 튀랑
zeppelin
피크 기량만 보면 비슷한데 센터백은 스탐 풀백은 튀랑
다만 튀랑이 훨씬 튼튼해서 확실히 나은 가치를 가지고 있었고
뭐 근데 약때문에 의미없는 비교긴 한듯
Hewitt
와 스탐이랑 다비즈가 약쟁이였다니..
zeppelin
스탐은 -이와같은 선수들이 대개 그렇지만-신체능력에 기반한 수비를 많이 했고 자신의 신체능력을 과신하는듯한 모습을 보일때도 있었죠. 그런 신체능력때문에 그당시 수비수치고는 활동반경이 정말 무시무시해서 중원 힘싸움에 도움이 되기도 했고. 반면에 그런 공간에 취약할때가 있었죠. 대부분은 본인의 운동능력으로 커버하는데 그게 안되는 상대가 있기 마련이니
튀랑은 이런부분에선 칼같이 자신의 반경을 제한하는 편이었고 약먹은 스탐과 비슷한 신체능력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내구성이 훨씬 좋았죠
결국 기량이 비슷하다고 보면(전 보여준 퍼포먼스 레벨은 거의 차이 없다고 보는데 평균은 튀랑이 낫고 피크는 스탐이 낫다고 생각) 내구성에서 압도적으로 좋은 튀랑의 손을 들 수 밖에 없고..

근데 앞 댓글에서 언급했지만 약때문에 무의미한데, 특히 스탐의 수비력에 기반이 되는 엄청난 신체능력 이게 약에서 비롯된거 같아서 딱히 비교의 의미는 없다고 봅니다
회색지대
튀랑이죠. 전성기 호돈 대인마크로 제어했던건 튀랑밖에 없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 02/20 (화) ~ 02/27 (화) TV 축구중계일정 2 순수소년 02-20 1282
107229 ITA | 윈데르 vs 쿠트로네.jpg 5 이승우 15:07 821
107228 ITA | AC밀란 관심에 신중한 기성용 "지금은 잔류가 우선" 22 이승우 11:26 2012
107227 ITA | 베르나르데스키 토트넘전 출전 좌절 4 이승우 11:25 1301
107226 ITA | 지난 30년간 시즌 30골 넘긴 이탈리안 13 ITALIA10 10:03 1610
107225 ETC | 바이에른 약 6년만에 홈 0-0 2 ITALIA10 10:02 1764
107224 ITA | 보니파지 부상 아웃. 바니 포함 ITALIA10 10:02 219
107223 ITA | 축구를 못해도 이길 수 있네요. 3 셜록홈즈 06:48 1784
107222 ITA | 임모빌레가 31경기 31골이군요 8 ITALIA10 02:52 1641
107221 ITA | 볼로냐 제노아 극한의 고문 ㅋㅋ 첨부파일 2 ㅇㅅㅍㄴ 02:34 1024
107220 ITA | ???, 라치오로 돌아가고 싶다 9 로키 02-24 2380
107219 ETC | 바이에른 뮌헨의 정우영도 조금씩 올라오는 것 같습니다. 11 델피에로벤 02-24 3129
107218 ITA | 밀란은 재정문제부터 확실해져야 되지 않나요? 6 JuanCarlos 02-24 1447
107217 ITA | 코리에레 델로 스포르트 기성용 영입설 대서특필.jpg 23 이승우 02-24 2932
107216 ITA | [파브리지오 로마노] 유벤투스 - 카라스코 13 뭰수르 02-24 2044
107215 ITA | 기분탓인지 몬치오고 로마셀링이 더 심해진거같아요 15 필리포로마냐 02-24 1731
107214 ITA | [CdS] 밀란 - 기성용 36 Arrigo Sacchi 02-24 4015
107213 ITA | 밀란, 04/05 이후 잉글랜드 원정에서 무승 6 이승우 02-24 1229
107212 ETC | 내년 코파 아메리카, 아시아에서 두 팀 초청 16 vovo 02-24 2567
107211 ITA | [RMC] 앙토니 마샬 - 인터 밀란, 토트넘, 레알 마드리드 23 John Lennon 02-24 3862
107210 ITA | 월드컵 앞둔 6월 4일 이탈리아 네덜란드와 평가전 6 ITALIA10 02-24 862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