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가 현재 속으로 웃을 수 밖에 없는 이유.jpg
SerieA10 18-06-13 21:56 2,700 20

 

대한민국이 무너지고 있다.
지금 현실은 대다수의 보수는
그래도 안전할 거란 심리적 마지노선마저 붕괴된 후다.
보수 해체단계다. 

 


 

검사로서 10년



 

정치인으로 20년
이 붕괴의 구멍이 바로 무섭게 커가는 걸 지켜만 보았다.


 

설탕물 밖에 먹은 게 없다는 할머니가 내 앞에 끌려온 적이 있다.
고물을 팔아 만든 3천원이 전 재산인 사람을 절도죄로 구속한 날도 있다. 


 

낮엔 그들을 구속하고 밤에는 밀실에 갔다.
그곳에는 말 몇마디로 수천억을 빨아들이는 사람들이 있었고 난 그들이 법망에 걸리지 않게 지켜보았다.

 


 

그들을 지켜보지 않을 땐 

정권마다 던져주는 가이드라인을 충분히 받아 적고 이행했다. 


 

우리 사회가 적당히 오염됐다면 난 외면했을 것이다.
모른 척할 정도로만 썩었다면 내 가진걸 누리며 살았을 것이다.
하지만 언젠가부턴가 내 몸에서 뻐걱 소리가 난다.
더이상 오래 묵은 책처럼 먼지만 먹고 있을 수 없다. 


 

내가 하는 행동은 전부 보수의 대표가 벌인 행동으로 보여야 한다. 

보수 등에 칼 꽂는 X맨이 아니라
끝까지 보수 아래서 호의호식한 정치인으로 보여야 한다.
그래야 국민들에게 대한민국 보수의 민낯을 까발릴 수 있다. 


 

부정부패가 해악의 단계를 넘어 사람을 죽이고 있다.
기본이 수십 수백의 목숨이다.

 

 


 

처음부터 칼을 뺏어야 했다. 
정치 첫 시작부터
하지만 마지막 순간에조차 칼을 들지 않으면 시스템 자체가 무너진다.
무너진 시스템을 복구시키는 건 시간도 아니요. 
돈도 아니다.




파괴된 시스템을 복구시키는 건 사람의 피다.
수많은 사람의 피
역사가 증명해준다고 하고 싶지만 피의 제물은 현재 진행형이다.
바꿔야한다.
내가 할 수 있는 무엇이든 찾아 판을 뒤엎어야 한다.
정상적인 방법으론 이미 보수의 치유시기를 놓쳤다.




더 이상 침묵해선 안 된다.
누군가 나 대신해 오물을 치워줄 것이라 기다려선 안 된다.
기다리고 침묵하면 온 사방이 곧 발 하나 디딜 수 없는 지경이 될 것이다.

 

 


 

이제 입을 벌려 말하고 손을 들어 가리키고 장막을 치워 비밀을 드러내야 한다.
나의 이것이 대한민국 보수 괴멸의 시작이길 바란다.

 

 

 

 

 

 

 

 

크...이런 깊은뜻이...

서울숲중절모
비숲 ㅋㅋㅋㅋㅋㅋㅋㅋㅋ
Be.Fo
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마케렐레
천천히 좀 오지?
산시로의부활
유재명 대사에 좀 섞은거죠? ㅋㅋㅋㅋ
Aragorn
ㅇㅅㅎㅅ
스웨덴마크
비밀의 숲 ㄷㄷ
무방위
홍창준 ㄷㄷ
호느님
크 검사장님 빅픽쳐
팔로스키타죠
홍창준 리얼 ㅋㅋㅋㅋㅋㅋㅋㅋㅋ
Mansun
이글대로면 브루스 웨인 뺨싸대기 후릴만큼 위대하신 분이신데...ㅋㅋㅋㅋ
Lord_Zero
리야...
FORZA ROMA
홍크나이트 성니메ㅜㅜ
이밀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네디에구
크으
이무기
다크홍 ㅠㅠ
그만해
어찌 이런 아이디어를 ㅋㅋㅋㅋㅋㅋ
루이스피그안소희
ㅋㅋㅋㅋ
소개좀
와 이거 직접 창작하신건가요.. ㅎㄷㄷ
애교부장관
비밀의숲 실사판이네 ㄷㄷ
Mir22
대박 ㅋㅋ

번호 제목 닉네임 날짜 조회
운영 근황 17 Αgger 06-25 4522
Styner(karlstyner) 경고, 바니바니(lastwaltz) 주의 Αgger 07-17 1300
254237 먹느냐 마느냐 그거이 문제로다...! 2 BestSKY 03:14 47
254236 디자인 진짜... 깜놀했네여 4 김피티 01:59 298
254235 그냥 요즘 많이 보이는 단어(?) 1 Matthijs de Ligt 01:51 210
254234 선배 부부 싸움에 힘들었던 서장훈.jpg 3 홍진호 01:39 619
254233 박성웅이 화가 나면 일단 참는 이유.jpg 3 홍진호 01:38 635
254232 심각한 고민이 생겼습니다.. 7 김진태흠 01:37 177
254231 카렌 길런 겁나 이쁘네요 4 MrHyde 01:31 264
254230 허언증.JPG 3 스타워즈 00:56 707
254229 뱃사공 - 축하해 1 장판파의 영권 00:51 63
254228 시타오 미우 홍보하러 왔습니다.avi 11 GustaV[29] 00:36 365
254227 약후?)8월 맥심녀.gif 4 사토나카 치에 00:27 1148
254226 인크레더블2 보고 왔습니다 3 Rossoneri! 00:24 206
254225 김태균은 발전이 없는 선수네요. 3 델피에로벤 00:16 514
254224 죄송합니다. 앞으로 자중하면서 살도록 하겠읍니다. 9 바니바니 00:16 809
254223 아까 세랴에 올라온 엑티스x 짤 진짜 악질이네요 3 아윤꼴 00:09 343
254222 강후방)빛인경.gif 2 사토나카 치에 00:08 849
254221 돈키호테 읽는 중인데 재밌네요 ㅎㅎㅎ 2 히히하하호 00:02 154
254220 이거 훅 개머싯네요 철린이 티오티 07-18 136
254219 플스) 레이싱 없는 운전 게임 없나요 14 쭈닝요 07-18 362
254218 얼라이언스 족장 바리안 헬스크림.jpg 7 이승우 07-18 938
게시물 검색